본문으로 바로가기

히스토리

모두 함께 멀리 가는 평생 어부바 신협

신협은 1960년 5월 1일 부산에서 27명이 지금 돈으로 약 10만 원을 모아 세운 ‘성가신협’에서 시작했다. 60주년을 맞이한 2020년 현재, 한국 신협은 아시아 신협 중 자산규모 1위, 전 세계 117개 신협 가입 국가 중 4위의 규모로 발전하였다. 신협은 믿음과 나눔의 정신을 바탕으로 조합원이 필요할 때 도움을 주고, 이익은 지역과 조합원에게 환원하는 사람 중심 경영을 펼쳐왔다. 지난 60년의 역사를 되돌아보며 100년의 역사를 기약해본다.

첫 걸음

1960~

우리나라 최초의 신협이 메리 가브라엘라 수녀와 선구자들의 노력 끝에 마침내 부산에서 탄생 했다.

  • 1960.
    • 05.01.
      국내 최초, 부산에서 메리 가브리엘라 수녀, 성가신협 설립
    • 06.26.
      국내 두 번째, 서울에서 장대익(루도비꼬) 신부, 가톨릭중앙신협 설립
  • 1962.
    • 02.01.
      신협운동의 산실 ‘협동조합교도봉사회’ 창설
      [부산 메리놀수녀회 「나사렛의 집」]
  • 1963.
    • 07. 협동조합교도봉사회, ‘협동교육연구원’으로 개칭
      [서울 종로구 경운동으로 사무소 이전]
  • 1964.
    • 04.26.
      ‘한국신용조합연합회’ 창립 (임의단체)
  • 성가신협 및 협동조합교도봉사회 전경 성가신협 및 협동조합교도봉사회 전경
    (1960.05.01.)
  • 카톨릭중앙신협 창립 기념 카톨릭중앙신협 창립 기념
    (1960.06.26.)
  • 협동조합교도봉사회 1차 지도자 강습 중 일부 협동조합교도봉사회 1차 지도자 강습 중 일부
    (1962.02.01.)

한국신협은 지난 1971년 아시아신협연합회(ACCU)를 설립한 창립멤버로서 지난 50년간 아시아지역의 빈곤퇴치와 빈민층의 사회적 지위향상 및 경제적 자립을 위해 노력해왔으며, 국제적으로 신협운동을 확산시키는데 공헌했다. 2017년부터는 중견리더 양성을 위한 국제금융프로그램(Asian Credit union Leader’s program:ACL)을 운영하고 있다.

확산과 기반 조성

1970~

신협법 제정은 이후의 모든 활동이 법의 보호 아래에서 이뤄지면서 신협이 안정적으로 정착하는 계기가 되었다.

  • 1970.
    • 11.09.
      세계신협협의회(WOCCU) 창립
  • 1971.
    • 04.28.
      아시아신협연합회(ACCU) 서울에서 창립, (정회원국 : 한국, 일본, 대만, 필리핀, 홍콩)
    • 09.04.
      사단법인 '한국신용협동조합연합회’ 설립 [재무부]
  • 1973.
    • 03.24.
      특수법인 ‘신용협동조합연합회’ 설립, 사단법인 ‘한국신용협동조합연합회’ 해산
  • 임의법인 신용조합 연합회 제1차 발기인회 임의법인 신용조합 연합회 제1차 발기인회
    (1964.03.)
  • 신협 제13주년 및 연합회 창립총회 신협 제13주년 및 연합회 창립총회
    (1973.03.24.)
  • 제4차 아시아지역 신협지도자 대회 제4차 아시아지역 신협지도자 대회
    (1971.04.18~27.)

IMF 관리체제 이후 신협은 생존을 위한 혁신을 거듭해 나갔다. 특히 신협중앙회와 전국의 단위신협은 견실경영을 최우선 과제로 신협운동의 기본을 되찾고 조합원서비스를 강화하며 공신력을 회복해 나가는 한편, 새로운 시대에 대응하는 사업 다각화와 수익성 증대를 위한 모색을 병행했다.

압축 성장과 재정비

1980~

급변하는 환경에 능동적으로 대처하며, 자율성을 회복하기 위한 다각적인 노력을 모색해 나갔다.

  • 1981.
    • 07.01.
      신협연수원 준공 [대전 유성구 덕명동 33-2]
  • 1989.
    • 09.27.
      ‘신용협동조합중앙회’ 창립
규모 확대와 역량 강화

1990~

신규조합 설립이 가장 활발했던 시기로 양적 성장뿐 아니라 조직역량 강화와 업무혁신에 주력했다.

  • 1987.
    • 08.30.
      조합원수 500만명 돌파
위기 극복 여정

2000~

위기 상황 속에서 신협의 새로운 경쟁력을 견인한 것은 무엇보다 신협인의 자율적·자생적 위기극복 의지였다.

  • 2000.
    • 10.09.
      전국 조합간 온라인 개통
  • 2001.
    • 09.20.
      금융결제원 가입
  • 2006.
    • 05.
      중앙회, 대전 이전 [대전 서구 둔산동 949]
  • 신협중앙회 창립 및 임시 대의원 총회 신협중앙회 창립 및 임시 대의원 총회
    (1989.09.27.)
  • 신협, 금융결제원 가입 신협, 금융결제원 가입
    (2001.09.20.)
  • 신협 연수원 개원 기념 테이프 커팅 신협 연수원 개원 기념 테이프 커팅
    (1981.07.01.)

2020년, 창립 60주년을 맞는 신협은 고령화·저출산·고용위기 등 한국사회가 당면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7대 포용금융 프로젝트’를 추진하고 있다. ‘7대 포용금융 프로젝트’를 통해 신협은 서민과 중산층, 그리고 금융소외계층에게 든든한 버팀목이 되고 있으며, 사회적 금융기관으로서 신협의 가치를 실현해 나가고 있다.

혁신을 통한 경쟁력 강화

2010~

신협은 시중은행과 차별화된 ‘협동조합금융’이라는 신협의 가치와 정체성을 전면에 내세워 경쟁력 강화에 나섰다.

  • 2012.
    • 01.
      자산 50조원 돌파
  • 2014.
    • 12.
      신협사회공헌재단 설립
  • 2017.
    • 10.19.
      공동유대 확대(신협법 시행령 및 상호금융업감독규정 개정)
  • 2018.
    • 11.21.
      신협연수원 신축공사
  • 2018.
    • 12.
      목표기금제 도입(신협법 개정안 통과)
  • 2019.
    • 05.01
      신협 7대포용금융 실시
100년을 향한 도약

2020~

신협은 지난 60년간 쌓아온 신뢰와 전문성을 토대로 100년을 향한 도약을 시작했다.

  • 2020.
    • 05.01.
      한국신협 60주년
  • 중앙회 이전기념식 중앙회 이전기념식
    (2006.05.)
  • 신협 815 해방 대출 신협 815 해방 대출
    (2019.08.15.)
  • 신협중앙연수원 조감도 신협중앙연수원 조감도